Ji Hyun KIM
김 지 현 
JI HYUN KIM
발레 피아니스트 김지현은, 성신여자대학교 음악대학 작곡과 재학 중 한국무용음악협회 발레반주자양성과정(BATP)을 통해 발레반주에 처음 입문하였으며, 학사 졸업 후 한국예술종합학교 무용원 무용음악 전문사 과정을 거쳐 전문 발레 피아니스트로 활동을 시작하였다.
 
현재 국립발레단과 한국예술종합학교에서 발레 클래스 피아니스트로 활동하고 있으며, 경희대학교에서 무용음악을 강의하고 있다. 어린이 발레 클래스부터 예중, 예고, 대학 및 프로 무용수, 취미 클래스까지 풍부한 클래스 경험을 바탕으로 국내 및 해외의 다양한 마스터 클래스에서 초청 반주자로 활약하고 있으며, 다양한 무대에서 발레와 함께 호흡하며 관객들을 만나기도 한다. 
 
무용수의 움직임을 자신만의 다채로운 즉흥연주와 다양한 장르의 음악으로 풀어내며 무용수들 뿐만 아니라 국내외 정상급 발레 마스터들에게도 호평을 얻고있다.

'피아노로 춤추다'라는 모토를 가지고 <Ballet Piano> 시리즈를 구성하였고, 국내에선 처음으로 발레 악보집<Ballet Piano>를 출간하여 발레 레퍼토리를 음악적으로 재조명하는 기회를 만들어냈을 뿐만 아니라, 교육자료와 연주집으로 유용하게 쓰이며 두 예술의 다리역할을 하고 있다.

<Ballet Piano> 시리즈의 앨범으로는, 꿈같이 아름다운 발레의 이미지를 담은 첫 앨범 <레브>와, 로망스 선율들이 돋보이는  두번째 앨범 <로망스> 앨범이 있다. 두 앨범 모두 클래식부터 째즈, 발레음악 뿐만아니라 즉흥 자작곡으로 구성되어 동작에 따른 다채로운 음악과 함께 김지현 발레 피아니스트 특유의 감성적이면서도 역동적인 클래스를 즐길 수 있을것이다.
세번째 앨범은 클래식 발레 레파토리 앨범으로, 국내 최초로 <솔로 바레이션> 앨범을 발매하여 발레 애호가들로 부터 많은 사랑을 받고있다. 2020년 2월에는 발레 피아니스트 김소현과 함께 연주한 <피아노 파드두>앨범을 발매, 발레의 꽃이라 불리는 아름다운 파드두 아다지오 10개의 작품을 담은 감상용 앨범으로 발레음악의 장르화를  본격 시도한다. 

2021년에는 국내 최초로 발레음악에 관한 저서 <발레 음악 산책>이 무용분야 베스트셀러에 올랐다. 또한 책을 집필하며 만났던 발레 작품 레퍼토리와 산책의 여정과도 같은 다양한 자작곡 및 클래식 레퍼토리의 편곡이 돋보이는 앨범 <Promenade>를 발매하였다. 움직임이 살아있는 리듬에 더해진 따뜻한 감성, 그리고 감각적인 선곡은, 그녀가 추구하는 발레 클래스 음악의 예술성과 대중성을 엿볼 수 있다.

현재 플로어웍스 아트컴퍼니 소속으로 다양한 활동을 통해 발레팬들을 만나고 있다. 

김용걸

한국예술종합학교 무용원 교수

반주자의 존재를 잊은채 음악에 빠져 클래스에 몰입하는 순간이 있는데 그 때마다 김지현 선생님이 피아노 앞에 앉아 있습니다.

김리회

국립발레단 수석무용수

음악과 발레는 뗄래야 뗄수 없는 사이입니다. 이 뗄수 없는 움직임의 원동력이 되어주시는 김지현 선생님의 아름다운 피아노와 함께라면 발레 동작도 더 풍부한 움직임으로 표현하게 되곤 합니다.

아름다운 선율과 고급스러운 화성으로 발레의 감성과 우아함이 물씬 느껴지는 <Ballet Piano>, ​음악을 듣는 사람들에게 정서적인 안정과 평안함을 드릴 수 있는 이 음반이 발레계를 넘어 많은 사람들에게 행복함으로 전달되길 기대합니다.

Her innovative, versatile and flexible music makes everyday class so much easier and happier!

김은수

​한국무용음악협회장

Renato Arismendi

국립발레단 발레 마스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