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Admin

플로어웍스 [더발레클래스]출간 소식 안내

안녕하세요, 발레 피아니스트 김지현입니다😀 기다리셨던 출간 소식을 전해드려요! ​ ​

발레...

더 알고 싶으나 오류가 너무 많은 인터넷상의 자료들, 턱없이 부족한 양질의 다양한 자료..늘 아쉬움이 남아 필요성이 절실했어요. 제가 한창 발레 서적을 파기 시작했던 대학생 시절, 논문을 쓰기위해 뒤적였던 대학원생 시절이 무려 10-15년 전인데, 그때나 지금이나 마찬가지인 상황ㅠㅠ 무용분야 자료의 부족은, 발레를 배우는 학생이나, 저와같은 관련 종사자에게나, 취발인 및 발레팬분들의 갈증을 불러일으켰습니다. ​ 이전 포스팅에서도 소개해드린 ‘플로어웍스’라는 발레 전문 출판사가 2019년 설립되었고, 대표이신 윤지영 작가님의 '신박한' 기획 아래 “더 발레 클래스”라는 시리즈로 발레 책 네권이 동시 출간하게 되었습니다. 제가 쓴 <발레음악산책>은 이 시리즈에 포함됩니다. 5명의 저자가 한팀이 되어 긴밀하게 협업하고 연구한 결과입니다. "발레 음악 산책"이라는 책 제목도 필진들이 머리를 모아 지어주었답니다. 발레 용어, 발레 작품, 발레 음악, 무용수의 삶 등..그동안 우리가 궁금해하던 발레에 관한 지식과 정보들을 쉽고 재미있게 풀어놓았어요! 임이랑 삽화가, 이린 삽화가님과 김윤식 포토그래퍼의 사진은 네권의 책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어 주었답니다:) ​ 📷<더발레클래스> 1기 필진들👇

위쪽부터 이영철 작가, 김지현 작가, 임이랑 삽화가, 김윤식 포토그래퍼, 한지영 작가/ 아래줄_이미라 작가, 윤지영 대표, 이린 삽화가, 이유라 작가



첫번째 책은, 이유라,이미라 작가,임이랑 삽화가의 🟦<올바른발레용어> 두번째 책은, 한지영 작가, 이린 삽화가의 🟧<발레 작품의 세계> 세번째 책은, 김지현 작가, 이린 삽화가의 🟩<발레음악산책> 네번째 책이 이영철 작가, 김윤식 포토그래퍼의 🟪<발레리노 이야기> 입니다. ​ 각분야의 전문가들이 풀어내는 다양하고 흥미로운 발레 책들입니다. ​ 더 자세히 소개해 드려요🙌 ​

 


"더 발레 클래스"

​ [더 발레 클래스]는 도서출판 플로어웍스에서 ‘발레 교양 인문서’이자 ‘발레 입문서’로 론칭한 시리즈입니다. 발레 분야의 총괄적인 지식과 정보 중에서 양질의 콘텐츠를 선별하여 출간합니다.​



1. 《올바른 발레 용어》 ‘발레 용어’는 프랑스어로 이루어져 있다. 《올바른 발레 용어》는 발레 용어는 낯설고 어려울 것이라는 선입견을 과감 하게 깬 책이다. 취미발레계에 입문한 지 9년 차인 자매 저자는 할수록 어렵고, 좀처럼 실력이 늘지 않는 발레를 어떻 게 하면 조금 더 잘 이해할 수 있을까 하다가 발레나라 말에 눈을 떠보기로 했다. ‘언어는 다른 세상으로 가는 문을 열 어주는 열쇠’라는 굳은 신념을 발레에 적용해보기로 한 것이다. 언어, 문화, 커뮤니케이션을 전공한 저자가 발레 용어에 언어적 접근을 시도했다. 발레 용어 원어인 프랑스어의 기본 적인 문법, 발음 법칙, 발레 용어에 반복해서 등장하는 단어를 소개하고 100여 가지 발레 동작의 원 뜻을 수행 방법과 함께 정리했다. 따분한 프랑스 단어의 나열, 구태의연한 문법 설명이 아닐까 하는 걱정은 당장 내려놓고, 책을 펼쳐 드 는 순간 이 책이 왜 [더 발레 클래스]의 첫 포문을 열게 됐는지 자연스럽게 알게 될 것이다. 발레를 배워본 사람이라면 누구에게나 필요로 하지만, 누구도 선뜻 엉덩이를 붙이고 끈질기게 들여다볼 용기가 안 났던 분야인 발레나라 말. 라 라자매 작가의 유쾌한 설명으로 이젠 ‘발레 용어’, 더 이상 어렵지 않다. 올바르게 만나보자.

2.《발레 작품의 세계》 《발레 작품의 세계》는 간결하지만 풍부한 내용으로 아름다운 발레 작품 서른 개를 소개한다. 작품 하나하나에 대한 저 자의 꼼꼼한 설명은 작품 성격을 직관적으로 압축한 짧은 부제와 함께 연결 지어 다뤄진다. 단순한 구성이지만 글을 따 라가다 보면 어느덧 작품의 줄거리에서 탄생 비화, 그리고 예술가들의 상상력이 장을 이루는 발레 작품의 넓은 세계를 만날 수 있다. 이 작품은 언제 처음 만들어졌는지, 또 무엇을 보면 좋을지에 대한 기초적 정보를 친절히 안내한다. 한편, ‘<고집쟁이 딸>이 초연된 프랑스의 사회문화적 상황은 어땠을까?’, ‘<라 실피드>와 <지젤>처럼 초현실적인 스토리에 당시 관객들 은 왜 열광했을까?’, ‘샤를 페로의 동화 <잠자는 숲속의 미녀>는 어떻게 러시아 발레를 대표하는 작품이 될 수 있었을까?’라는 질문을 던지며 해설의 깊이를 더한다. 찰나의 예술인 발레. 이것은 종이 위에 고정되어 있거나 언어적 수단을 통해 그 의미가 정확히 전달되는 것이 아니기 에, 저자는 실제 공연장의 브로슈어에서 접할 수 있는 다양한 정보에서부터 전문가들의 연구 결과를 매끄럽게 엮어낸 스토리텔링 방식을 택했다. 그 이야기를 통해 그동안 환상과 동경속에 가려져 있던 발레 예술의 진정한 가치를 일깨우고자 한 저자 특유의 감성을 엿볼 수 있을 것이다.
아름답지만 낯선 발레의 세계. 이 책은 발레 애호가는 물론이고 발레를 마주할 예비 관객들에게 꼭 필요한 가이드북이 될 것이다.


3. 《발레 음악 산책》 발레와 떼려야 뗄 수 없는 존재가 바로 ‘음악’이다. 발레를 깊이 알고 싶다면 음악을 잘 이해해야 한다.
국내 최고의 발레 피아니스트 김지현이 들려주는 친절하고 새로운 발레 음악 이야기를 《발레 음악 산책》에 담았다. 음악으로 발레를 하는 발레 음악가들, 그들이 발레를 만들어내는 과정을 상세히 알게 될 것이다. 클래식 발레의 대표 작곡가 10인을 선별하여 산책 코스로 설정하여 각기 다른 매력을 비교, 탐색할 수 있다.
음악사에 언급되지 않았던 무명의 발레 음악가들, 그리고 무용사에 언급되지 않았고, 잘 알려지지 않았던 재미있고 흥미로운 발레 음악 이야기를 읽을 수 있다. 그들의 삶과 음악을 통해 발레를 이해하고 나아가 발레 음악의 특별한 예술성의 진가를 알게 될 것이다. 곳곳에 수록된 큐알코드를 통해 읽고 듣는 즐거움을 동시에 느낄 수 있다. ​

4.《발레리노 이야기》 여자 발레 무용수는 발레리나, 남자 발레 무용수는 발레리노다. ‘발레’를 생각하면 발레리나를 떠올리기 쉽다. 그러나 발레 세계에 살짝 들어서기만 해도 발레리노의 매력에 빠지게 된다. 발레리노는 발레리나만큼 큰 축을 이루는 중요한 요소이기 때문이다.
《발레리노 이야기》는 국립 발레단의 수석무용수이자 간판급 스타인 이영철의 다정한 ‘발레리노 설명서’다. 차근차근 단계를 밟아서 수석무용수가 된 스토리부터 발레리노의 일상, 직업관, 예비 발레리노들이 궁금했던 소소한 정보까지 한 권에 모두 담았다. 이 한 권을 편안하게 읽다 보면 일반인들에게는 몰랐던 세계의 시야를 넓혀주고, 발레를 전공하는 학생들에게는 필독 교양서가 될 것이다. 연습실, 무대, 일상 등으로 나눠서 자세한 이야기를 들려주고, 대표적인 클래식 발레 작품 속의 발레리노 캐릭터 분석 을 비롯하여 창작 작품에서 안무가의 역할, 과정까지도 자세하게 기술했다. 정보 전달과 동시에 개인의 에세이가 녹아 있어서 읽는 내내, 마치 다정한 형이자 선생님이 나에게 직접 말하는 듯한 기분을 만끽할 수 있다. 이전에도 앞으로도 발레리노의 발레책을 이렇게 따뜻한 감성으로 만나기는 쉽지 않을 것이다. ​


 


#플로어웍스#더발레클래스#발레음악산책#올바른발레용어#발레작품의세계#발레리노이야기#발레입문서#발레서적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